소식광장

화장품 안자극·피부감작성 시험 가이드라인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146회 작성일 21-09-30 09:10

본문

식약처, 화장품 동물대체시험법 안내서 마련 

 화장품의 안전성을 평가할 때 가능한 동물실험 대체 시험법을 사용하는 국제적 추세를 반영해 동물실험 없이 화장품 피부감작성, 안자극을 평가할 수 있도록 ‘화장품 등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’ 2건을 9월 27일 발간했다.

 

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김강립)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이번 가이드라인에서는 ‘IL-8 루시퍼라아제 시험법’(피부감작성)과 ‘생체외(in vitro) 고분자 시험법’(안자극)을 안내했다고 밝혔다.

 

‘IL-8 루시퍼라아제(OECD TG 442E) 시험법’은 IL-8의 발현 정도를 이미 알려진 피부감작을 유발하는 물질과 비교해 시험물질이 피부에 과민 반응을 일으키는지 확인한다.

 

‘생체외(in vitro) 고분자(OECD TG 496) 시험법’은 각막을 구성하는 단백질과 유사한 성질의 고분자 매트릭스(macromolecular matrix)를 이용하여 시험물질 적용 후 혼탁해지는 정도를 분광분석기로 측정해 안 손상 유발 물질을 식별한다.

 

식약처는 이번 가이드라인 발간으로 3R 원칙에 따른 동물대체시험법 개발·보급으로 사람·동물·환경을 보호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.

 

아울러 식약처는 국내 산업계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동물대체시험법 가이드라인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며, 앞으로도 규제과학을 바탕으로 동물대체시험법의 활성화를 지원할 계획이다. 윤지수 기자